모두들 맛점은 했는지요?

저는 점심을 못 먹어서 점심 먹으러 왔습니다.

배가 너무 고파서 일까요?

세수도 안하고

양치도 안하고 왔네요ㅠㅠ

방천장어에서 말이죠

장어를 먹으러 간걸까요?

 

 

※지도

 

제가 먹은것은 삼계탕인데요

닭 삼계탕 하나에 10,000이더라구요

너무 비싸네요ㅠㅠ

땅을 파도 만원이 안나오는데 말이죠 

 

근데 의문인건 "삼계탕"의 "계"자가 닭 "계"자 인데 말이죠

왜 굳이 앞에다가 "닭"이라고 적었을까요??

 

 밑반찬이 나왔네요...

 

감자조림 소스에선 연근을 조릴때 쓰는 소스맛이 나더군요

 

짭 조름 하면서도 달짝지근한 그 느낌 말이에요^^

 

나름 깔끔하고 괜찮았어요

 

그리고 찌짐은 너무 매웠습니다

땡초를 넣은걸까요?

매콤한 맛이 나더군요ㅠㅠ

 

참고로 저는 매운걸 잘 못먹습니다.^^

 

 

김치는 젓갈을 너무많이 넣어서 그런지 저는 별로였습니다.

오이는 마늘맛이 너무강해서 별루 였구요

 

그렇지만 깍두기는 너무 맛있었어요

우리집 사람들은 깍두기를 신걸 좋아해서 제입에는 맛있었어요

 

두둥~!!!

드디어 삼계탕이 나왔네요^^

지금 이 글을 쓰고있는 저도 보고있자니 한번더 먹고싶군요

꿀꺽...

 

맛있겠다

 

닭다리를 한번 집어봤는데요

 

맛있어 보이게 잘 집었나요??

하하하하

 

 

 

 

이거는 왠지 닭날개 같은데요

닭 날개먹으면 바람핀다는 소리가있던데ㅋㅋㅋ

그게 진실일까요? 거짓일까요?

 

아... 이 분위기에서

서프라이즈 사람들을 대려 와야 할까요?

하하하하

 

젓갈이 많이들어간 김치와 함께 먹어봤는데요

그래도 저는 솔직히 그냥 먹는게 더낳은것 같네요ㅠㅠ

오늘 점심은 잘 고른것 같네요

비록 김치와 오이무침은 별로였지만

 

특히 감자조림 같은 경우에는 달콤한 맛과 짭조름한 맛과 서브 맛으로 감자 맛이 조화를 이루니.....

그게 감자조림이 맛있었던 이유인것 같아요^^

 

저는 개인적으로 새콤한 것을 좀 좋아하는 편입니다.^^

가정환경또한 그렇기도 하구요.

 

그런 이유 였을까요?? 왠지 새콤한 깍두기가 참 좋았습니다.^^

 

 

 

▼이 글이 나쁘지 않으셨다면 밑에 있는  

 


▼ 추천 2가지 or 댓글 부탁드립니다.

 ( 그중 1가지인 페북 좋아요 버튼은 PC로 접속하셨을때만 가능합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r.홍 2014.09.03 16:2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삼계탕이 저렴하네요..
    저희동네는 기본이 13,000원부터 시작하는데..ㅎ
    맛있는거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