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여느때와 다름없이 출근을 하고 있었습니다.^^ 출근과 퇴근은 일상의 반복인지라...

항상 쓰던 길을 사용하기 마련입니다.^^ 그게 좀 덜 귀찮고 한편으로는 편하게 느껴지기도 하구요.^^  

 

근데 오늘은 평소에 사용하던 길로 통행이 불편하게 되었습니다.^^ 저렇게 꼬깔콘이 있으니 다니지 않는것이 이로운 것이겠죠 ㅎㅎ

사실은 말이죠 저렇게 공사를 한다하면 보통의 생각은 "아~ 또 시끄러운 소음공해 파티가 시작되는구나" 하면서 별에 별 욕을 다하게 됩니다.^^  

 

그래도 "정확히 알아야 좋은게 아닌가?" 하는  생각에 공사 안내문을 읽어 봅니다.^^ 저렇게 서론도 길고 뭐 그러하지만 결국 길거리에 바닥제를 깐다는 이야기인듯 합니다.^^

 

좋은 바닥제가 깔렸네요^^ 물론 제질은 뭔지 모르겠으나 적어도 디자인 만큼은 끝내주네요^^ 뭔가 문화거리로 제 탄생되는 듯한 느낌마져 드는군요^^ 세상에서 제일 향기로운 냄새는 페인트 냄세라는 말도 있습니다.^^ 거기않에는 신나 라는 물질이 있기때문이라고 들었습니다.^^ 오늘 이렇게 바닥제 공사를 하니깐 향기롭고 좋습니다.^^

 

 

그리고 여기는 합천문화살롱이 코앞에 있는 거리입니다.^^ 저기 간판중에 "에쿠스"라는 간판이 보이실껍니다. 저 쯤에 합천문화살롱이 있으니 만큼 지금 이 사진에 나온 거리는 합천문화살롱의 거리라고도 할수 있을듯 합니다.^^

"신나"가 들어간 바닥제 덕분에 합천문화살롱은 더 "신나"지 않을까요?? ㅎㅎㅎ

 

 [출처] 네이버 지도 거리뷰[출처] 네이버 지도 거리뷰 

제목을 붙히자면 같은장소 다른느낌이라고 할수 있을듯 합니다.^^ 암튼 새롭게 단장을 하니깐 보기가 좋네요

하지만 디자인이 너무 단순하기때문에 금방 질릴껏 같군요^^ 어찌보면 지금도  질린다고 해야 할까요?

그래도 아직까지 저 질리는 디자인이 안그려진곳이 있기때문에 공사안내문에 적힌대로 10일간은 통행이 불편할듯 합니다.^^

 

공사에 의해서 통행 불편하지만 그래도 장점은 있는듯 합니다. 비포어 사진에 보시면 아시겠지만 오토바이나 뭐 자질구례한것들로 거리가 매워져 있답니다.^^ 사진에 안찍혔을 뿐이지만 평소에는 갓길 주차도 많이 되어있구요. 그렇다보니 사실 거기에서오는 통행(도보)불편은 이루 말할수 없는 문제입니다. 헌데 이렇게 공사를 하니 그러한 것들이 싹 사라져서 좋군요. ㅎㅎㅎㅎ

이기적인 욕심일지는 모르겠지만 공사가 끝나도 저 꼬깔콘은 안치웠으면 좋겠군요 ㅎㅎㅎ            

                                          바닥제 공사 만세!! 꼬깔콘 만세!!

 

 

 

        

 

 

▼이 글이 나쁘지 않으셨다면 밑에 있는  

 


▼ 추천 2가지 or 댓글 부탁드립니다.

 ( 그중 1가지인 페북 좋아요 버튼은 PC로 접속하셨을때만 가능합니다.)

 

Posted by 에피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