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상하는 강좌후기 포스팅이지만 오늘은 비하인드 스토리부터 먼저 시작하고 하겠습니다.^^

사실 지금 합천문화살롱에서는 천연비누 완제품 판매를 위해서 요 몇일 사이에 비누공장이 가동되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수업이 있는 날이이깐 정리가 되어있을줄 알고 저는 점심을 사서 왔습니다.^^

 

 헌데.....

일이 이렇게 되었습니다.^^

저에게는 지금 점심이 중요한게 아니었습니다.

갑자기 어떤 통신사 광고의 대사가 떠오르는군요. ㅎㅎㅎ

(궁지에 몰렸다는 시나리오로 연기하는 장면은 있었습니다.^^)

지금 필요한건 뭐!!! 스피~~~드~

이 대사는 지금 저에게 필요한 대사였답니다. ㅠㅠㅠ

 

하지만 강사님과 극단 단장님의 도움으로 일이 완만하게 해결되었답니다.^^

 

 그리고 아무일이 없었다는듯이 이렇게 수강생님들을 맞이 할수 있었답니다. 휴~~

 

여기서 궁금하신것은 그렇게 어질러저 있던 물건들은 어떻게 되었을까?? 하고 의문이 남으실텐데요 ㅎㅎㅎ

이 공간 어디엔가는 있겠죠?? ㅎㅎㅎ

그거는 일단 노코멘트 입니다.^^

 

 자 어쩄든 오늘의 강좌는 하트토피어리 장식을 하는 강좌입니다.^^

 

 제일 처음에는 이 그릇같이 생긴게 필요하답니다.^^

과연 이건 무엇에 쓰이는 물건일까요??

 

 그 정답은 이렇게 인공이끼를 담기위한 임시그릇일 뿐이었답니다.^^

저는 여기에서 뭔가가 이루어 지는 핵심인줄 알았는데 그저 담기위한 도구에 불과했습니다. ㅎㅎㅎㅎ

 

    

그렇게 이끼를 담았으면 왼쪽의 사진처럼 하트모양의 철사같은게 있어야 한답니다.^^

이 하트모양의 철사는 지난시간에 삽목법이 끝나고 미리 만들어 놨던 거랍니다. 하하하

 강사님의 말씀에 의하면 여기에는 모양장식을 방해할수 있는 색갈이 가버린 이끼라던지 그런것들이 있어서

그건것들을 나물 가려내듯이 가려내는 작업을 하고 있답니다.^^

 

 제일 처음에 얘기했다시피 수업을 해야기에 일단은 치웠습니다.^^

그리고 그 중에 하나인 포장상자를 작업해놓은게 있었습니다.

저는 군형있게 잘 갖다 놨거늘 어떤 누군가가 이 공든탑을 무너뜨리고 마는군요 ㅎㄷㄷ

그리고 이 탑이 무너지면서 "꽈~앙" 하고 소리가 나니깐 결국에 울고 말았답니다.

 

그리고 그 아이는 엄마가 괜찮다면서 위로를 하니깐 눈물을 그치고 일이 해결되었답니다.^^

 

 

자 다시 강좌의 현장으로 돌려야 겠군요 하하하하

 

  

 아까 어디까지 했죠?? 나물 다듬듯이 인공이끼 가려내는 작업을 했었나요??

아마도 그렇겠죠?? 하하하

그렇게 하고 그다음은 이렇게 하트 모양 철사에다가 이끼를 씌우고 낚싯줄로 고정하는 작업을 하면 된답니다.^^

 

하~~

 

다들 정말 쉽게 쉽게 하시길래 쉬운걸줄 알고 한 두어번 체험을 해봤답니다.^^

근데 이거 생각보다 엄청 어렵군요.

지난번에 삼목법이 양반이었다는걸 깨달았습니다 ㅎㄷㄷ

 

그러나 반전은 .....

이끼를 가지고 이렇게 하트 모양을 만드는것을 그저 장식을 하기위한 준비단계에 불과하다는 것입니다.^^

정말 무서운 반전인듯 하군요 ㅎㄷㄷ

 

 

 제일 처음으로 화분을 하나 준비합니다.^^

이 화분이 결국에는 메인이라는 것입니다.

맨 밑에 밭침대 같은걸 하나 넣어줍니다.^^

흙이나 그런 내용물들이 새지 않게 하기 위해서 랍니다

 

 그리고 이 검은 거름을 넣어줍니다.^^

이게 정말 신기한게 있습니다.

시골에서 보는 거름들은 정말 쇼킹한 냄새가 난답니다.

근데 오늘강의에서 사용하는 거름은 전혀 냄새가 안단답니다.^^

아무튼 그래서 너무 좋았습니다. 하하하

 

 다음 작업으로는 원하는 식물을 화분과 분리를 시키고 방해가 되는 잔 뿌리는 제거를 한뒤....

방금전에 거름을 깔았던 화분에다가 넣습니다.^^

 

 

그나저나 식물을 저렇게 잡고 있으니 사람으로 비유하면 모가x를 잡고 있는듯 하군요. ㅋㅋㅋㅋ

 

화분에다가 식물을 넣으면 어느 정도 공간이 남게 되더군요.

그 남는 공간에 저런식으로 하트 토피어리를 꽂아서 고정을 시켜가면서 흙을 부워주면 완성이랍니다.^^

 

 

아!! 그리고 이걸 얘기 못했군요.

오늘 이렇게 토피어리 장식으로 분갈이를 하면서 어떤 식물을 사용하였는지

이야기가 없었네요.^^

오늘 강좌에 분갈이로 사용된 식물은 지난 삽목법에도 등장을 하였던 아이비를 사용하였습니다.^^

 

어떤하트는 이렇게 생겼고 어떤하트는 저렇게 생겼습니다.^^

그러면 어떻습니까 하하하

저... 저번시간의 하트 꽃꽂이때 처럼 하트를 망치신 분은 없으니깐 말이죠 하하하

 

그리고 이건 보너스로 남겨보는 기념사진 이랄까요??

뭐......

그러하답니다. 하하하

 

 

오늘 자신이 만든 하트가 너무 잘만들어져서 사진하나좀 찍었으면 좋겠다고 해서 찍은 사진이랍니다.^^

 

뭐.....

 

그러하답니다. 하하하

Posted by 합천문화살롱 에피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