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은 골목길이 정말 많습니다. 그 여러 골목길 중에 한 골목길에는 알수 없는 중국집이 하나 있답니다.

오늘은 그 중국집에 들어가는게 어떨까 싶어서 한번 들어가 봅니다.^^

뭔가 좀 고급스러워 보이지 않나요?? 한자를 똭하니 밖아놓은대다가 용그림 까지 그려져 있으니 말이죠 ㅎㅎ

오른쪽에 보면 고급 중국집에서나 볼법한 장식도 매달려 있고 말이지요 ㅎㅎㅎㅎ



그런데 보시다시피 너무나도 평범한 메뉴판입니다. ㅎㅎㅎ 합천에 있는 중국집하고 그나마 다른게 있다면 메뉴판에 저렇게 세트메뉴가 달려 있다는거 정도 겠지요?? ㅎㅎㅎ

어쩃든 저는 일단 짬뽕을 시켰답니다.^^ 물론 짜장을 먹을까 짬뽕을 먹을까 고민은 합니다. 두개다 먹을수 있으면 좋겠지만 위장은 넓은데 지갑은 좁으니깐 그게 힘들겠네요 ㅎㅎㅎㅎ 결국 모든 문제는 돈때문이네요 ㅎㅎ

그래서 어쩔수 없이 고민끝에 짬뽕을 선택하게 됩니다.^^

제가 여기 처음 방문인지라 "여기는 여자주방장님께서 요리를 하시나 봅니다 " 하고 물었더니 오늘 사정이 있어서 원래 주방장님께서 잠시 빠졌다고 하시네요 ㅎㅎㅎ

그래도 제가 한적한 시간에 온지라 저의 요리가 바로 조리가 된다는게 제일 좋은 장점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ㅎㅎㅎㅎ

그렇게 저는 이 난로불을 쬐면서 폰으로 시간을 때우고 있었답니다. 근데 한편으로 보면 신기하네요 ㅎㅎ 요즘식당에서 이렇게 주전자를 얹는 모습을 보기가 힘든데 말이죠 ㅎㅎ 간만에 추억의 향수를 일으키는 모습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드디어 짬뽕이 나왔네요 색갈이 상당히 맑지 않습니까?? 합천에 살면서 그냥 그저 그렇게 지나치던 중국집이었지만 오늘 이 모습을 보니

호감이 되어지는것 같습니다. 짬뽕이 이렇게 맑다니요. 요즘의 짬뽕들은 소금폭탄 고춧가루 폭탄 조미료 폭탄 일명 3폭탄이 거의 대부분인 시대에 이렇게 맑은 짬뽕은 그저 신비로울뿐입니다. ㅎㅎㅎㅎㅎ

거기에 더 대단한건 오징어대신 한치가 들어갔다는겁니다.^^ 식감이 오징어에 비해서 더 쫄깃쫄깃하고 오징어 보다는 부드럽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한치가 아무래도 오징어 보다는 비싼데 곱배기 한그릇에 5천원 받는 짬뽕에 이렇게 한치가 들어 있다는것도 정말 대단합니다.

아 오늘 정말 기존에 보지 못한 처음보는 짬뽕으로 정말 좋은 식사시긴이었습니다. ㅎㅎㅎㅎㅎ


한가지 주의 해야할께 있다면 기존에 3폭탄 짬뽕을 드시던 분들꼐서는 이 짬뽕을 드시면 너무 밍밍하고 싱겁다고 뱉으실수도 있을꺼 같군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


 

        


 

 

▼이 글이 나쁘지 않으셨다면 밑에 있는  

 


▼ 추천 2가지 or 댓글 부탁드립니다.

 ( 그중 1가지인 페북 좋아요 버튼은 PC로 접속하셨을때만 가능합니다.)

 



Posted by 합천문화살롱 에피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2.19 10:5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갑자기 짬뽕 한그릇이 생각이 나는군요.ㅎ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2.20 10:25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도 먹고싶어지는걸요 ㅎ
    너무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