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들 맛점은 했는지요?

저는 점심을 못 먹어서 점심 먹으러 왔습니다.

배가 너무 고파서 일까요?

세수도 안하고

양치도 안하고 왔네요ㅠㅠ

방천장어에서 말이죠

장어를 먹으러 간걸까요?

 

 

※지도

 

제가 먹은것은 삼계탕인데요

닭 삼계탕 하나에 10,000이더라구요

너무 비싸네요ㅠㅠ

땅을 파도 만원이 안나오는데 말이죠 

 

근데 의문인건 "삼계탕"의 "계"자가 닭 "계"자 인데 말이죠

왜 굳이 앞에다가 "닭"이라고 적었을까요??

 

 밑반찬이 나왔네요...

 

감자조림 소스에선 연근을 조릴때 쓰는 소스맛이 나더군요

 

짭 조름 하면서도 달짝지근한 그 느낌 말이에요^^

 

나름 깔끔하고 괜찮았어요

 

그리고 찌짐은 너무 매웠습니다

땡초를 넣은걸까요?

매콤한 맛이 나더군요ㅠㅠ

 

참고로 저는 매운걸 잘 못먹습니다.^^

 

 

김치는 젓갈을 너무많이 넣어서 그런지 저는 별로였습니다.

오이는 마늘맛이 너무강해서 별루 였구요

 

그렇지만 깍두기는 너무 맛있었어요

우리집 사람들은 깍두기를 신걸 좋아해서 제입에는 맛있었어요

 

두둥~!!!

드디어 삼계탕이 나왔네요^^

지금 이 글을 쓰고있는 저도 보고있자니 한번더 먹고싶군요

꿀꺽...

 

맛있겠다

 

닭다리를 한번 집어봤는데요

 

맛있어 보이게 잘 집었나요??

하하하하

 

 

 

 

이거는 왠지 닭날개 같은데요

닭 날개먹으면 바람핀다는 소리가있던데ㅋㅋㅋ

그게 진실일까요? 거짓일까요?

 

아... 이 분위기에서

서프라이즈 사람들을 대려 와야 할까요?

하하하하

 

젓갈이 많이들어간 김치와 함께 먹어봤는데요

그래도 저는 솔직히 그냥 먹는게 더낳은것 같네요ㅠㅠ

오늘 점심은 잘 고른것 같네요

비록 김치와 오이무침은 별로였지만

 

특히 감자조림 같은 경우에는 달콤한 맛과 짭조름한 맛과 서브 맛으로 감자 맛이 조화를 이루니.....

그게 감자조림이 맛있었던 이유인것 같아요^^

 

저는 개인적으로 새콤한 것을 좀 좋아하는 편입니다.^^

가정환경또한 그렇기도 하구요.

 

그런 이유 였을까요?? 왠지 새콤한 깍두기가 참 좋았습니다.^^

 

 

 

▼이 글이 나쁘지 않으셨다면 밑에 있는  

 


▼ 추천 2가지 or 댓글 부탁드립니다.

 ( 그중 1가지인 페북 좋아요 버튼은 PC로 접속하셨을때만 가능합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r.홍 2014.09.03 16:2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삼계탕이 저렴하네요..
    저희동네는 기본이 13,000원부터 시작하는데..ㅎ
    맛있는거 잘 보고 갑니다^^

누구에게 블로그를 배우면서 실습으로 가볍게 리뷰 해보는 포스팅입니다.^^

 

오늘은 이름 참 평범하다는 느낌과 함께 하는 토스트 가게 리뷰가 될듯 합니다.^^

 

 

 오늘 저는 포스팅도 할겸 출출하기도 할겸해서 새로 생긴 토스트 가게인 "정아 토스트"로 갔습니다.^^

 

※지도

 

 

 

 

헐!!

이 가게 왜이리 협소한 걸까요??

 

걷으로 보기에도 너무 협소해 보이시죠??

저도 이거 찍을땐 가로가 아닌 세로로 촬영을 했지요 ㅋㅋㅋ

 

 일단 저는 개인적으로 피자계열을 좋아하기는 하지만 그것보다는 좀더 특이해 보이는게 하나 있더군요.^^

그래서 흔해 보이는 피자 계열은 다음에 와서 먹으면 된다는 생각에

 

돈까스 토스트를 시켰습니다.^^

 

 

 이 날은 개업 초기라서 그런걸까요??

음식을 시킨지 3~40분이 지나서야 시킨 음식이 나오더군요^^

제가 시킨 콜라와 함께 말이죠.....

 

 일단 제가 아직까지는 사진을 찍고 글을 쓰는게 많이 미숙합니다.^^

그래서 짤림의 미학을 조금 씨기는 하였지만.....

 

토스트에 들어가 있는 재료는 제가 사진찍는 수준보다는 나은것 같군요^^

 

그리고 돈까스 토스트니깐 돈까스 쪽으로 찍었어야 하는데 이 또한 저의 불찰입니다.

아직까지는 누구한테 배우는 중이라서 그럴까요??

다시 생각 할수록 많이 미숙하네요ㅠㅠㅠ

 

그리고 돈까스 소스는 있는데 안에 들어있는건 어디서 많이 보던 패티 모양 이더군요.

전 바삭바삭한 돈까스를 기대했건만 이름이 돈까스 토스트라고

진짜 돈까스가 들어 있지는 않네요^^

 

 

왜 토스트가 나

 

낙지????

 

 

하하하하하하하하하

 

 

▼이 글이 나쁘지 않으셨다면 밑에 있는  

 


▼ 추천 2가지 or 댓글 부탁드립니다.

 ( 그중 1가지인 페북 좋아요 버튼은 PC로 접속하셨을때만 가능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합천군 합천읍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많루 2014.08.27 02:0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ㅎㅎ 중간중간 짤과 표정이 너무 웃겨요 ㅎㅎ

  2. BlogIcon 오오 2015.10.15 18:23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오늘갔는데맛있더라구요^-^

  3. BlogIcon \정아현 2015.10.15 18:2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넘 맛있네욯ㅎㅎㅎㅎ

  4. BlogIcon \정아현 2015.10.15 18:2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넘 맛있네욯ㅎㅎㅎㅎ

  5. BlogIcon \정아현 2015.10.15 18:2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넘 맛있네욯ㅎㅎㅎㅎ

  6. BlogIcon \정아현 2015.10.15 18:2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넘 맛있네욯ㅎㅎㅎㅎ

  7. BlogIcon \정아현 2015.10.15 18:2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넘 맛있네욯ㅎㅎㅎㅎ

  8. BlogIcon 크리스마스 2015.12.25 15:2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이토스트집오늘가봤느데많이변했더라구요~^^

  9. BlogIcon 크리스마스 2015.12.25 15:2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이토스트집오늘가봤느데많이변했더라구요~^^

항상 느끼는 거지만 오후 3시에서 4시가 되면 출출함이 밀려오기 마련인듯 합니다.^^

 

튀김!!! 이라고 해서 패티김은 아닐꺼라고 믿어야 겠죠?? ㅋㅋㅋ

 

여기는 합천문화살롱 근처에 있는 분식집 "머꼬 또머꼬" 입니다.^^

근데 여기 간판!! 자세히 보시면 중간 중간에 쭈글쭈글 한것이 보일것입니다.

 

맞습니다 맞고요~~!! 몇 대 맞으면 될까요? ㅋㅋㅋㅋ

 

하하하하하

 

저건 현수막 입니다.^^ 그 전에 영업했던 가게의 간판 사이즈에 맞게 제작된 현수막입니다.^^

그래서 저렇게 부분부분 쭈글쭈글 한 것이랍니다.

 

어찌 참 소자본의 느낌이 많이 나기는 합니다. 하하하

 

※지도

 

그래서 인지 저래서 인지 아직 지도에도 업체명이 등록되어 있지가 않습니다.^^

 

이것은 이 분식집의 메뉴판입니다.^^

저는 여기서 오징어 튀김 2개

김말이 2개

고추튀김 2개를 주문하였습니다.^^

 

일단 그릇에 담겨진 그림은 그럴사 한듯 하군요^^

접시가 작아서 일까요?? 아니면 튀김이 원래 큰거 였을까요??

갠시리 양이 많아 보이는 효과까지 있는듯 하군요^^

 

제가 뿌리는 소스는 불갈비 소스입니다.^^

이름에 "불"자가 들어가니깐 상당히 맵겠지??

"저 사람은 저 메운걸 어떻게 먹는거야?? 대박이네......" 라고 생각하실지는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사실은 하나도 맵지가 않습니다.^^

 

 

 

달긴 달지만 그렇게 많이 달지도 않은것 같구요.^^

파워에이드 보다는 조금더 달짝지근한 정도인것 같다는 느낌입니다.

 

어때요? 튀김에 양념이 뿌려저 있으니깐 더 근사한것 같지 않나요??

 

 

김말이를 한입 배어 먹어 봤습니다.^^

김말이의 속살 윗부분에 양념이 살짝 뭍어 있습니다.

그 나머지 부분들을 보면 당면이 상당히 맑은 색갈을 띄고 있습니다.

 

이 말인 즉슨 그 만큼 좋은 기름을 쓰시는 거라고 볼수 있겠죠??

게다가 기름도 자주 갈아주신다는 이야기도 될수가 있구요.

 

 

 

아.... 그나저나 합천문화살롱 블로그에 설근악의 이름으로 포스팅 하는것도 정말 오랜만이네요^^

 

이렇게 또 나른한 오후를 분식집에서 보내게 되면서 포스팅도 올리게 되네요.

 

이상 "머꼬 또머고" 분식집의 튀김 포스팅이었습니다.^^

 

 

Posted by 합천문화살롱 에피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